Back to All Events

퍼포먼스: Useless Wearable Project


일시/ Date : 2014.12.13 - 14, 4:30pm- 9pm
퍼포먼스/ Performance: 7:20 pm

Useless Wearable Project 이세미와 이영주, 두 가가 '이'매체를 기반으로 로잉, 진, 패션, 출판 장르넘나들며 서로의 예술 세계를 영감하고 교차하는 지점을 표현해내로젝트이다.
"종이 에 ‘그려진’ 아닌 드로잉이 존재할 을까? 종이의 이 드로잉을 할 수 있는 ‘종이’로 보여지는 사진을 을 수 있을까? 퍼포먼스순간을 어떻게 의 ‘이지’로 보여줄 수 있을까?
Useless Wearable 종이옷의 탄생은질문들에서 시작되었고, -less와 -able의 에서 진화하고 장한다.
종이-옷-이 프린트된 다른 종이-책-사진-의 실제 종이옷-설치-퍼포먼스까지 UW Project 는 폼이란 공간에서 장소 특정적인 다양한 형태의 전시를 보인다.
<MOONiverse>
이영주의 퍼포먼스 <MOONiverse> 는 이번 전시를 위해 특별 제작된 UW Project의
로운 옷과 함께, 을 기리는 9 안의 퍼포먼스가 이루어진다.

UW project is a collaboration between Semi Lee and Young-Joo Lee inspired by questions of, Is it possible to draw ‘off’ the paper? Can the white surface of paper in a photograph be ‘drawable’? How can a performance be captured into a page of a book?
The two artists combine paper, drawing, photography, performance and fashion in illuminating their search for being and creating whether what comes of may be useless.
From paper-clothes-photographed-printed on paperbound as a book-to real paper clothes-installed-performed; UW Project is unfolding various new forms site specifically within the space FOAM.
Performance by Young-Joo Lee
<MOONiverse>
With UW Project’s newest paper piece, MOONiverse is a 9-minute performance in connection with the rotation of the Moon.

Paper clothes, Photographs & Installation by Semi Lee
Performance by Young Joo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