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to All Events

프로젝트/Project: 한국인화되기/ Transkoreaning


프로젝트/Project: 한국인화되기/ Transkoreaning
작가/Artist: 이미래 (李未來) 과거 이름 캐잇-허스 리 (kate-hers RHEE) / Mirae Rhee (formerly known as kate-hers RHEE) 
일시/Date: 12.17.2016~ 3.5.2017
오프닝/Opening: 12.17.2016 12:00-17:00
클로징/Closing: 3.5.2016 15:00-17:00

** 이벤트/Events:

1월/ January
시간/Time: 1월 21일 &22일12:00~17:00/ Jan 21st& 22nd 12:00~17:0
장소:/Place 서울시 중구 을지로4가 132 4층/ Junggu Euljiro 4Ga 132, 4th floor

2월/ February
시간/Time: 2월 25일 & 26일12:00~17:00/ Feb 25 & 26 12:00~17:00
장소/Place: 서교예술실험센터, 서울시 마포구 잔다리로 6길 33/ SEOUL ART SPACE SEOGYO, 33 6-gil Jandari-ro, Mapo-gu, Seoul, Korea

‘한국인화되기(Transkoreaning)’ 내지 ‘나는 한국을 좋아하고 한국은 나를 좋아해’는 이미래 (李未來) 과거 이름 캐잇-허스 리 (kate-hers RHEE)* 의 사회 개입적인 인터랙티브 퍼포먼스 작업 이다.이 작업은 한국어와 한국문화를 매개로 하여 이른바 한국 정체성 내지 자아가 형성되는 것을 한국의 디아스포라, 페미니즘, 잰더, 퀴어 이론들을 투영해 비평적으로 풀어낸다. 작가는 블로그, 비디오 블로그, 소셜 미디어와 같은 인터넷을 이용하고, 한국사회와 직접적인 상호작용을 통해 문화 정체성의 개념을 재고하고 재정의하는 시간 지속적인 작품을 선보인다.
작가는 진정한 한국인이 되기 위해 90 일간 한국어와 한국 문화를 몰입해서 배워보는 작업을 수행한다. 현재 작가의 한국어 실력은 낮은 편으로, 독일어 말하기 프로젝트를 시작했던 2008년과 비슷한 수준으로 한국어를 구사할 수 있다.
퍼포먼스는 2016년 12월 6일부터 2017년 3월 5일까지 90일간 스페이스원에서 진행된다. 갤러리 방문객들은 작가에게 어떻게 하면 한국화 될 수 있는지를 직접 가르치거나 대화를 나눌 수 있다. 본 퍼포먼스는 갤러리 운영 시간 동안진행된다.

*‘캐잇’, 본 철자는 아티스트 이름 ‘kate’ 발음을 더 정확하게 표현한 것이다. 일반적으로 ‘kate’를 ‘케이트’로 한글 표기하나, 아티스트는 본인의 이름, ‘kate’ 발음을 더 정확하게 표 현하는 ‘캐잇’으로 호칭되길 바란다.

Transkoreaning or I like Korea and Korea likes me is an interactive performance art and social intervention by visual artist Mirae Rhee (formerly known as kate-hers RHEE) that uses the South Korean language and South Korean culture as mediums to critically explore so-called authentic Korean identity and the construction of self through the lens of the Korean diaspora, drawing onfeminist, gender, queer theory. It is a durational piece and employs the internet (blogging, vlogging and social media), and direct interaction with the South Korean society to rethink and reshape notions of cultural identity.
The artist will be present, immersed and engaged learning South Korean language and culture in 90 days, in order to become an authentic Korean. Her language ability is quite low at this point, rather similar to her ability when she began The German Speaking Project in 2008.
This work will be performed from 6 December 2016 to 5 March 2017. Korean language speaking visitors are invited to educate and/or have discussions in Korean with the artist about how to be Korean during office hours at Art Space One in Seoul.

**Office Hours and Special Events
Closing event: 5th of March 2017
The artist transitions back to her old identity and starts to speak English again. Stay tuned for more details.

The artist will also be available on Skype and Kakaotalk with the username: katehers during the gallery hours as long as someone else is not in the gallery. If you call and there is no answer, please try again or the artist will get back to you when she is free again.

Please follow the artist’s activities on twitter: @katehersRHEE and instagram: @estherkaRHEE